63kg의 체급으로 토탈 400kg를 들어올린 일본 역기의 유망주 노무라 유가 화제이다.

여고생인 그녀는 데드리프트에서 170kg를 들어올리며 서브-주니어 세계 신기록을 수립했다.

이를 토대로 International Powerlifting Federation에서 377kg의 기록으로 금메달을 기록했다.

Posted by JH 깽깽이 트랙백 0 : 댓글 0